테마구성 '틀 만들기' 견본
[관리설정]-[3-19 , 3-22]에 삽입된 htm 태그를 참고 하세요,



◎ 메뉴넣기1  
◎ 메뉴넣기2
◎ 메뉴넣기3
◎ 메뉴넣기4
◎ 메뉴넣기5
 
◎ 이름: 나희덕
2000/8/8(화) 10:50
◎ 평가: 1
사과밭을 지나며 ..  
가을엔 나비조차 낮게 나는가
내려놓을 것이 있다는 듯
부려야 할 몸이 무겁다는 듯

가지가 휘어지도록 열매를 달았던 사과나무,
열매를 다 내려놓고 난 뒤에도
그 휘어진 빈 가지는 펴지지 않는다
아직 짊어질 게 남았다는 듯

그에겐 허공이, 열매의 자리마다 비어 있는
허공의 열매보다 더 무거울 것이다
빈 가지에 잠시 나비가 앉았다 날아간다
무슨 축복처럼 눈앞이 환해진다
아, 네가, 네가, 어디선가 나를 내려놓았구나
그렇지 않다면 이토록
사과나무 그늘이 환해질 수 있을까

꿰맨 자국 하나 없는 나비의 날개보다
오늘은 내 백결(百結)의 옷이 한결 가볍겠구나

아주 뒤늦게 툭, 떨어지는 사과 한 알
사과 한 알을 내려 놓는데
오년이 걸렸다.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답변/관련 쓰기 폼메일 발송 수정/삭제
   

제 목이름첨부작성일조회평가DN
10   테크노트2001 상용버... 테크노트   8/8 [11:54]  2718  -13  
9   감자와 그밖의 것들에...   8/8 [11:50]  3160  12  
8   황혼이 바다가 되어   8/8 [11:41]  2688  28  
7   너는 몰라도 돼 정재희   8/8 [11:36]  3320  -19  
6   지금은 그리움의 덧문... 류시화   8/8 [11:35]  2635  10  
5   사랑의 포기 선언 토마스   8/8 [11:11]  2506  1  
4   고독에게 2 이 해인   8/8 [11:07]  2512  1  
3   희망의 기도   8/8 [10:59]  2587  12  
2   행 복 정끝별   8/8 [10:53]  2319  -7  
1   사과밭을 지나며 .. 나희덕   8/8 [10:50]  2393  1  

 
처음 이전       목록 쓰기



◎ 메뉴넣기1  
◎ 메뉴넣기2
◎ 메뉴넣기3
◎ 메뉴넣기4
◎ 메뉴넣기5
ⓒ Copyright 1999~   TECHNOTE2002 / TECHNOTE.INC,